심파텍스, 3D 신발 라이너 개발 > 제품/트랜드/기술소개

본문 바로가기

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사이트 내 전체검색


> 신발산업뉴스 > 제품/트랜드/기술등 소개




> 국내신발산업 뉴스
> 해외신발산업 뉴스
> 제품/트랜드/기술등 소개
제품/트랜드/기술등 소개
 
제품/트랜드/기술소개

심파텍스, 3D 신발 라이너 개발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국신발산업협회 작성일18-12-13 11:22 조회470회 댓글0건

본문

-심라인·주름 없는 기술
-단순화된 제조 과정

  58483_18845_5210.jpg  
 

독일 기업 심파텍스가 3D 형태로 제조되는 신발 라이너 기술을 새로 개발했다.
심파텍스의 새 ‘Utmospheric’은 심라인이나 주름이 전혀 없이 인체의 발 모양에 들어맞게 만들어지는 라이너 제조 기술이다. 써멀 몰딩 과정을 이용하는 기술이라 한다.
심파텍스는 새 기술이 아웃도어 방수 기능을 가진 신발 제조 과정에 큰 변화를 가져올 수 있을 것으로 전했다. 오늘날 하이킹이나 등산 등 아웃도어 용도의 신발은 방수 기능과 함께 높은 통기성이 요구된다. 이러한 신발의 라이너를 제조하기 위한 작업은 아직까지 다소 복잡한 작업이 필요하다.
멤브레인을 기반으로 하는 기능성 소재는 기존에 2D 모양으로만 제조가 가능했으며, 이를 3D 발 모양으로 제조하기에는 많은 시간과 노력을 필요로 했다. 또한 이 작업에서 시행되는 컷팅 및 심라인은 멤브레인에 손상을 입히는 것을 피할 수 없다. 이는 불투수성에 영향을 미쳐 마지막에 방수성을 위한 처리가 다시 한번 거쳐지게끔 만든다.
Utmospheric 기술을 사용하면 이러한 과정이 불필요해 지고 신발의 제조과정에 바로 도입될 수 있는 마지막 단계 형태의 라이너가 만들어진다는 것이다.
Utmospheric 라이너를 사용한 첫 번째 파일롯 제품들이 이미 몇몇 기업들에 의해 개발 단계에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이들 제품들은 내년 중에 런칭될 계획이다.
심파텍스는 1986년 설립된 기업으로 의류, 신발류, 액세서리 등 분야에서 하이테크 기능성 소재를 개발, 생산해 오고 있다.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